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안동호 개목나루 황포돛배 출항 앞둬

경북 안동시 야외민속촌 앞 안동호 개목나루에서 전통방식으로 제작된 황포돛배가 출항한다.

6일 안동시에 따르면 황포돛배는 조선 선조 때인 1608년 편찬한 영가지에 실린 임청각 앞 개목나루(견항진) 복원사업 일환으로 제작됐다.

'월영누리호'로 이름지어진 돛배는 길이 10.56m, 폭 2.78m, 깊이 0.75m, 무게 3.59t에 디젤엔진을 달고 개목나루에서 안동 보조댐까지 운행할 예정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황포돛배는 전통문화의 고장답게 시립민속박물관, 야외민속촌, 고택 및 한자마을, 호반나들이길, 월영교, 월영공원 등 주변시설과 연계한 관광·전통문화의 체험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온라인뉴스팀  enews@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