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경제
대구시, 센트랄그룹과 대구국가산단 입주 투자 협약 체결

[대구=신세계보건복지통신] 대구시가 자동차부품 전문제조기업인 센트랄그룹 대구유치로 지역 관련 기업과의 동반성장은 물론 고용창출에 활력을 불어 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센트랄’로 잘 알려진 센트랄그룹(이하 센트랄)은 종업원 수 1850명, 2013년 기준 매출액 8706억 원의 자동차부품 생산의 세계적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국내 우량 중견기업이다.

대구시 23일 대구시청에서 센트랄그룹 강태룡 회장을 비롯한 센트랄그룹 관계사 및 협력사 대표와 권영진 대구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조성 중에 있는 대구국가산업단지 입주를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이 협약에 따라 센트랄은 신성장 동력 핵심계열사인 경남 창녕 소재 ㈜센트랄LTS사와 광주에 소재하고 있는 ㈜센트랄DTS사 및 협력업체인 ㈜대진정밀, 대진단조㈜, ㈜한국특수파이프, ㈜지에이테크사의 본사 및 제조공장을 대구국가산업단지에 건립하게 된다.

센트랄그룹사와 이전협력사는 향후 5년간 약 1535억여원을 투자해 국가산업단지 총 10만4876㎡(약 3만1725평)부지에 ‘자동차의 핵심부품인 현가 및 동력전달 부품생산 전문공장’을 2016년에 착공해 2017년 8월에 본격적인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이들은 2021년까지 1740여 명의 신규 인력채용을 목표로 가칭 ‘센트랄 존(Zone)’을 만들어 영남권의 새로운 자동차부품 생산기반 구축으로 지역경제 성장에 상당한 파급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보인다.

대구국가산업단지에 입주하게 될 센트랄그룹의 ㈜센트랄LTS는 국내 최초의 플라스틱 인서트 사출공법을 적용한 스태빌라이저 링크(Stabilizer Link) 등 현가부품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또한, ㈜대진정밀, 대진단조㈜, ㈜지에이테크사는 자동차 조향장치부품인 볼조인트 소켓과 팬클러치를, ㈜한국특수파이프는 자동차용 정밀 튜브를 생산하고 있는 우량기업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센트랄이 지향하고 있는 ‘글로벌 자동차부품 100대기업’에 진입할 수 있게 시 정부 차원에서 공장 착공에서 준공까지 맞춤형 밀착지원은 물론, 경영, R&D를 통한 기술개발, 판로 등 다각적인 육성책으로 우수 성공사례를 만들어 대구가 글로벌 자동차부품산업의 허브기능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영희 기자  qnj2014@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