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경제
한전, 중국 최대 발전기업인 화능집단과 MOU 체결

조환익 한국전력 사장(우측 2번째)이 챠오페이시 중국 화능집단 총경리와 27일 '친환경분야 기술교류 및 협력관계 강화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한국전력공사 제공)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중국 화능집단(華能集團)과 27일 '친환경분야 기술교류 및 협력관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MOU 체결식은 조환익 한전 사장, 챠오페이시(曹培玺) 중국 화능집단 총경리 및 양사 주요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번에 체결한 MOU는 친환경 선진기술 등 양사 관심분야 기술교류 추진 및 화력, 신재생에너지 등 전력산업분야 협력 강화를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중국 화능집단은 중국 내 5대 발전기업 중 규모가 1위인 대표 국영기업으로 발전사업 외 석탄 생산·판매, 교통, 금융, 친환경 등 여러 분야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중국 내 저탄소·고효율 화력발전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한전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탄소포집 및 저장기술, 석탄화력발전 오염배출 저감기술 등 친환경 분야 기술교류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양사간 활발한 인적 교류를 통해 협력관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팀  enews@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