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경제
서한, 대구시 건축상 '대상' 수상

㈜서한이 '제23회 대구광역시 건축상'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서한이 28일 '제23회 대구광역시 건축상'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대상을 수상한 '육상진흥센터'는 2011년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유치 일환으로 건립된 건축물로 ㈜서한이 시공했다. 육상진흥센터는 실내육상경기장을 중심으로 부대시설인 육상아카데미, 갤러리가든과 세계육상경기대회 기념관이 삼각형의 모양으로 감싸는 형태로, 북측 도로면 입면에서 보면 육상의 스피드를 연상하는 듯 날렵한 형태를 취하고 있다.

대구시 건축상은 건축문화창달과 우수한 건축물의 건축장려를 통해 도시 미관을 증진시키고 조화 있는 도시디자인을 만들기 위해 매년 선정하고 있으며 일반, 공공 2개 분야로 나눠 진행한다. 올해는 각 구·군별로 추천된 일반 부분 15개 작품, 공공 부분 10개 작품 등 총 25개 작품이 출품됐다.

입상작은 30일부터 오는 11월7일까지 9일간 열리는 2014 건축문화 비엔날레 기간 동안 전시한다.

㈜서한은 대구혁신도시 내 '커뮤니케이션센터'로 공공부분에서도 금상을 수상해 겹경사를 맞았다. ㈜서한이 시공한 '커뮤니케이션센터'는 비상하는 날개를 형상화한 콘셉트와 친환경적인 설계기법 적용 및 경관성, 변화감 있는 녹지 및 휴게공간 구성, 근무자 또는 방문객들을 위한 편의성 고려 등으로 호평을 받았다.

조종수 ㈜서한 대표는 "한 대회에서 2개의 상을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단순한 건축물을 넘어 자연과 인간이 가장 이상적인 조화를 이루는 미래생활도시 조성을 위해 끊임없이 연구하고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영희 기자  qnj2014@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