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세종시, 설 연휴 비상진료대책 마련

[세종=신세계보건복지통신] 세종시가 설 명절 연휴 기간 동안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비상진료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세종시는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 간 지역 내 보건소와 보건지소, 진료소 등 15개 보건기관과 107개 병원과 의원, 82개 약국을 당직 의료기관과 당번 약국으로 지정해 의료와 진료 공백을 최소화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효성세종병원과 충남대병원 세종의원이 24시간 응급실을 운영하고 지역별로 당직 의료기관과 당번 약국을 지정, 운영하기로 했다.
 
설 연휴기간 중 당직 의료기관이나 휴일지킴이 약국에 대한 안내는 세종시 보건소(044-301-2000)와 119구급 상황관리센터 또는 세종시 보건소 홈페이지(health.sejong.go.kr)를 참조하면 된다.
 
박항순 보건소장은 “설 연휴 동안 의료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비상진료대책을 마련했으며, 이 기간 동안 상황실을 운영해 당직 의료기관과 당번 약국에 대한 안내에 차질 없도록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신세계뉴스통신  enews@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세계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