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세종시, 농작물 재해보험 보조율 90%로 확대2월부터 지역농협을 통해 품목별로 일정에 따라 신청

세종시 청사 전경

[세종=신세계보건복지통신]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는 최근 이상기후로 인한 자연재해 발생률이 늘어남에 따라 농가불안을 해소하고 재해로 인한 농가소득 보전을 위해 농작물 재해보험료 가입금액의 지원 보조율을 기존 80%에서 금년부터 90%로 높여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대상은 배, 사과, , , 대추, 고추, 고구마, 옥수수, , 복숭아, 포도, 양파, 자두, 매실이며 재해보험 가입 희망자는 해당 지역농협에 비치된 양식의 신청서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재해보험은 자연재해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보상해 주는 보험으로 태풍(강풍), 우박, 집중호우, 동상해 등의 자연재해와 조수해(짐승), 화재 등 품목별 약관에 따라 보상된다.

 

조규표 농업정책과장은 자연재해 발생시 정부의 재해대책 지원은 최소한의 구호 수준으로, 대형재해에 대비해 가입하는 농작물재해보험은 농작물 피해를 보상해 주는 보험으로 많은 농민이 가입하는 것이 농가경영안정에 유리하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세종시 원예특작담당(044-300-4331) 또는 가까운 지역농협이나 농협손해보험(1644-8900) 통해 문의하면 된다.


충청취재본부  newworld@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취재본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