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세종시 메르스 여파 신청사 개청식 7월 중순 이후로 연기

[세종=신세계보건복지통신]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는 메르스 확산 예방 차원에서 이달 30일 예정됐던 새 청사 개청식을 7월 중순 이후로 연기한다고 18일 밝혔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전국적으로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확산이 심각한 상황으로, 다수 시민이 참여하는 개청식을 진행하기 어렵게 됐다“7월 중순 이후로 연기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시는 국제행사인 광주하계유니버스아드 대회(7.3~7.14) 진행과 메르스 확산 추이를 지켜보면서 7월 중순 이후 개청식을 여는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충청취재본부  newworld@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취재본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