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충남소방본부, 정월대보름 화재특별경계근무 나서20~23일 주요 행사장 소방력 배치 및 소방순찰 활동 강화

[충남=신세계보건복지통신] 충남소방본부는 20일부터 23일까지 정월대보름 대비 화재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정월대보름 기간에는 당진 기지시 달집태우기, 예산 정월 대보름 달집축제 등 도내 22곳의 주요 행사장에 1만 5000여 명의 인파가 운집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도 소방본부는 도내 소방공무원 2139명, 의용소방대원 1만 327명 등 총 1만 2603명과 장비 547대를 동원해 대대적인 화재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
 

도 소방본부는 우선 20일부터 현장안전점검을 통해 화재취약 요인들을 사전에 제거하는 한편, 소방차 등 출동차량 점검·정비를 철저히 하여 100% 가동상태를 유지할 계획이다.
 

이 기간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은 행사 전·후 현장 화재예방 순찰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소방항공대를 활용한 응급환자 긴급이송대책에도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정월대보름 기간 중 달집태우기, 쥐불놀이 등 행사로 인한 사고 예방과 초동조치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도민 여러분께서도 이 기간 화재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가져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정태진 기자  jtj@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