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문체부-금융위, 창조경제의 핵심산업 손잡는다"문화콘텐츠 금융지원을 위한 MOU 체결
[세종=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26일 문화창조벤처단지에서 금융위원회(이하 금융위)와 문화콘텐츠 금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문화창조벤처단치 셀(cel) 비즈센터 내 상시 금융상담 지원을 위한 '문화창조 금융존' 운영 ▲예고편, 베타버전 등 영상 및 그래픽 중심 '문화콘텐츠 기업정보 마당' 마련 ▲문화콘텐츠 크라우딩 펀딩 촉진을 위한 '크라우드 펀딩 마중물 펀드(100억 원)' 조성 ▲정책금융기관의 문화콘텐츠 특화 점포 확대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문화창조 금융존'은 산업은행과 기업은행,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예탁결재원 등이 공동으로 운영하며, 문화창조융합벨트 관련 기업의 금융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금융지원 및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 뒤에는 문화콘텐츠 기업과 정책금융기관, 콘텐츠진흥원 등과 문화융성을 위한 금융지원 간담회도 함께 개최됐다.  
 
콘텐츠진흥원은 산업은행, 기업은행 등과 함께 콘텐츠 가치평가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콘텐츠 가치평가란 콘텐츠 프로젝트의 사업화를 통해 발생하거나 발생할 수 있는 경제적 가치를 가액, 등급 또는 점수 등으로 표현하는 것을 말한다. 

문화체육관광부 김종덕 장관은 "이미 세계 경제는 반짝이는 아이디어가 부가가치를 만들고 콘텐츠와 기술이 융합되는 창조경제의 시대에 돌입했다"라며 "오늘을 계기로 금융위와의 협력을 더욱 강화해 문화 콘텐츠 기업이 안정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대한민국 기업의 콘텐츠가 세계적인 콘텐츠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태원 기자  bplace27@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