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문화 공연·전시
문체부, 2017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최지로 전주시 선정

[전주=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덕형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과 함께 ‘2017 대한민국 독서대전(이하 독서대전)’을 개최할 기초지방자치단체로 전주시를 선정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14일 문체부에 따르면 문체부는 9월 독서의 달을 맞이해 2014년부터 매년 독서 진흥에 앞장서는 지자체 한 곳을 선정해 ‘책 읽는 도시’로 선포하고 그곳에서 전국 규모의 독서박람회인 독서대전을 개최한다.

‘책 읽는 도시’로 선정된 지자체와 출판·독서·도서관 관련 단체들과 협력해 책과 연관된 전시·체험·학술·토론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번 독서대전 개최지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실사, 3차 종합심사(프레젠테이션)를 통해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전주시는 오는 9월 1일부터 3일까지 전주 경기전과 한옥마을, 한국전통문화전당, 국립무형유산원 일대에서 독서대전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전주시는 앞으로 117개 도서관을 중심으로 110여 개 독서동아리와 60여 개의 북카페 등과 연계해 책 읽는 문화공간, 나눔 인문학 등 다양한 독서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을 함께 밝혔다.

이덕형 기자  ldh@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덕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