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경제
포스코 경영진, 연휴기간 포항제철소 현장 돌며 격려
오인환 철강부문장이 지난 5일, 포항제철소 현장을 방문하여 직원들에게 격려품을 전달하고, 조업현황에 대한 설명을 들으며 직원들을 격려했다. <포스코 제공>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스코 오인환 철강부문장(대표이사 사장)과 안동일 포항제철소장이 추석연휴에도 쉬지 않고 조업에 매진하는 포항제철소 직원들을 방문하여 격려했다.

포항제철소는 용광로 가동을 위해 24시간 조업체제를 유지해야하는 특성상 명절 연휴를 포함한 1년 365일, 24시간 상시 가동하고 있으며, 생산현장에는 설비 가동을 위해 약 3500명의 교대근무 직원들이 4조 2교대로 근무하고 있다.

안동일 제철소장과 오인환 철강부문장은 각각 지난 4일과 5일, 제선부, 제강부, 전기강판부 등 8개 부서를 방문해 제철 과일을 격려품으로 전달하고 추석 명절에 가족들과 함께하지 못하고 현장을 지키는 직원들과 악수를 나누며 안전 조업을 당부하는 격려의 말을 전했다.

현장에서 직원들을 만난 오인환 철강부문장은 “추석 연휴에도 변함없이 현장 업무에 매진하는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직원들이 흘린 땀방울이 모여 어려운 철강경기를 극복해 나갈 것을 확신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