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시니어
이강덕 포항시장, 명절연휴 끝난 경로식당서 배식봉사명절 지나도 주위 소외된 어르신들에 대한 관심은 지속 되어야
이강덕 포항시장이 만나의 집에서 배식봉사를 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추석연휴가 끝나 다시 홀로된 어르신들을 위해 이강덕 포항시장은 10일 중앙동 소재 ‘만나의집’ 무료 경로식당을 방문해 배식봉사에 나섰다.

이 시장은 이 날 경로식당을 찾은 어르신들에게 직접 삼계탕을 전해 드리며 “명절연휴가 끝나 더 외롭고 힘들게 느끼실 수 있겠지만 오늘처럼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이웃들은 시기와 상관없이 언제나 여러분 주위에 있다”며 위로를 전했다.

아울러 생업에 종사하는 바쁜 환경 속에서도 이웃을 위해 헌신하는 자원봉사자 및 관계자들과 점심식사를 함께 하며 봉사자들의 노고에 “소외받는 이웃들을 위해 헌신적으로 일하는 여러 분들이 있어 어르신들이 행복하고 따뜻한 포항이 만들어 지고 있으며 향후로도 많은 도움을 부탁드린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이 만나의 집에서 배식봉사를 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한편, 만나의 집은 포항시기독교연합회에서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주 6일간 운영하는 경로식당으로 일간 관내 어르신 140여 명에게 무료 점심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포항시는 만나의 집 외 11개소의 경로식당에 보조금을 지원하여 가정형편이 어렵거나 부득이한 사정으로 식사를 거를 우려가 있는 어르신들에게 무료로 식사를 제공하며 온정도 전함으로써 어르신들의 건강증진 뿐만 아니라 삶의 질 향상에도 기여하고 있다.

또한 노인복지를 위해 1450여억 원을 투입해 노인 일자리, 재가노인 돌봄사업, 무료급식, 경로당 운영비 지원, 생계곤란 어르신 돌봄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공공기관과 봉사단체를 통한 다양한 건강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활기찬 노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