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2017~2018 V리그' 오는 14일 충남 천안서 개막전년도 우승팀 현대캐피탈 VS 준우승팀 대한항공 격돌
화이팅 하는 현대캐피탈 선수들 모습.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홈페이지 캡쳐>

[천안=신세계보건복지통신] 황재돈 기자 = 프로배구 전년도 우승팀 현대캐피탈과 준우승팀 대한항공이 오는 14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개막전을 치른다.

이번 2017~2018 V리그는 도드람양돈농협을 새로운 타이틀 스폰서로 맞아 프로배구단 남자부 7개팀, 여자부 6개팀이 출전, 6개월간의 대장정에 오른다.

경기방식은 정규시즌,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으로 구성되며 정규시즌은 6라운드로 남자부 7개팀은 팀당 36경기, 여자부 6개팀은 팀당 30경기를 치르고, 포스트시즌은 내년 3월16일, 챔피언결정전은 4월1일 시작된다.

올해 V리그는 각 구단 감독교체, 선수들 간 이동, 새로운 외국인 선수와 신입영입 등 어느 해보다 전력이 평준화돼 흥미진진하고 박진감 넘치는 경기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천안을 연고로 하는 현대캐피탈은 지난해 기존전력 누수를 최소화해 또다시 정상에 오르겠다는 각오다.

현대캐피탈 구단 관계자는 “시즌을 앞두고 외국인 선수의 갑작스런 부상으로 시즌 내내 준비했던 팀 전력이 차질을 빚었지만, 곧바로 외국인 선수를 대체했다”며 “개막전 홈팬들에게 멋진 경기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황재돈 기자  kingmoney@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재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