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차이나 투데이 Photo Plus
롱청 큰고니

[신화통신=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정진 기자 = 산둥성 롱청에 큰고니가 월동하러 몰려오고 있다,

큰고니가 롱청국가자연보호구역에서 서식하고 있다.

날씨가 쌀쌀해지자 500여 마리 큰고니가 무리지어 롱청으로 날아왔다. 최근 생태환경의 부단한 개선으로 롱청으로 오는 물새들의 수가 늘어났다. 매년 1만 마리에 달하는 큰고니가 월동차 이곳으로 온다.

(사진=신화통신 제공)

이정진 기자  webmaster@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