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경제
포항제철소, 자매마을 전통시장 장보기로 지역경제 보듬기1일, 환경자원그룹 전 직원, 해도동 큰 동해시장 찾아 점심식사 및 상품 구입
포스코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지역 내 큰동해시장의 한 식당에서 점심식사를 하고 있다.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지진 피해 여파로 지역경제가 위축된 가운데 포항제철소 환경자원그룹 전 직원들은 지난 1일 점심시간을 활용해 인근 자매마을인 해도동 큰 동해시장을 찾아 점심식사를 하고 재래시장에서 과일과 부식 등 다양한 상품을 구입했다.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전통시장 장보기'행사는 포항제철소 각 부서에서 자매마을을 중심으로 자율적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내년 설 연휴까지 꾸준히 이어질 예정이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달 27일 지진 피해 여파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4억원 상당의 특별 지원금을 마련하고 직원 간담회비를 증액해 전통시장 장보기, 회식 등을 장려하기로 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