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
박수현 사퇴… ‘경쟁자’ 복기왕-양승조, “잘 추스르길”“아픔 극복한 후 국민 앞에 나서길 바라”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복기왕 예비후보와 양승조 국회의원이 박수현 예비후보의 사퇴와 관련, 안타갑다는 반응을 보였다. ⓒ 최영민기자(ymchoi@xinsegaenews.com)

[천안=신세계보건복지통신] 최영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지사 박수현 예비후보의 사퇴 후 함께 경쟁하던 예비후보들의 반응은 한결같이 “안타깝다”였다.

14일 ‘신세계보건복지통신’과 전화통화에서 복기왕 예비후보 캠프와 양승조 국회의원의 경선 캠프 측 관계자들은 “안타깝다. 앞으로 더 좋은 일을 하시기를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복기왕 캠프 관계자는 “복기왕 예비후보도 오늘(14일)부터 공식 선거운동을 재개했다”며 “일정을 소화하던 중 박 예비후보의 소식을 들었다. 마음을 잘 추스르시길 바라는 마음 뿐”이라고 밝혔다.

양승조 의원 경선캠프 측도 “그간 마음이 많이 아팠을 줄로 안다”면서 “앞으로 더 큰 일을 할 수 있는 인재임에는 틀림없는 사람이다. 아픔을 잘 극복하고 국민 앞에 나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박수현 예비후보는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예비후보직에서 정식으로 사퇴한다고 밝혔다. 남아 있는 복기왕 예비후보와 양승조 의원은 모두 최근 선거운동을 재개한 상태다. 

최영민 기자  ymchoi@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