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 중앙상가에 새로운 랜드마크 '실개천 전망대' 들어서
포항 중앙상가 실개천 거리에 들어선 ‘실개천 전망대(가칭)’

[포항=신세계뉴스통신] 권택석 박정진 기자 = 포항 중앙상가 실개천 거리에 시민들을 위한 새로운 랜드마크 ‘실개천 전망대(가칭)’가 들어섰다.

'해양도시로 나아가는 포항'이라는 요트를 컨셉트로 만들어진 실개천 전망대는 2016년 8월부터 올해 3월까지의 기간에 면적 124㎡, 높이 23m 규모로 건립됐으며 2014년부터 포항시가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계획된 구조물이다.

또한, 요트 형상 전망대의 돛 부분에 자리한 대형 'LED 미디어파사드'는 너비 10m, 높이 16m의 크기로 포항 중앙상가 실개천 거리를 찾는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좋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상영되는 영상은 'THE WAVE–포항의 가치를 공유하고 공감하며 비전을 나누다'를 컨셉트로 포항의 가치공유, 함께하는 포항, 미래 블루이코노미 3개의 테마로 제작됐다

현재 실개천 전망대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개방되었으며 ‘LED 미디어파사드’는 시험운영 중 발생되는 오류를 완전히 개선해 6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이상달 도시안전국장은 “우리 시가 중요 시책으로 추진 중인 도시재생사업의 주요 거점에 원도심의 랜드마크가 될 전망대가 들어서며 중앙상가에 활기를 불어넣고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으로서 포항 도시재생의 상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정진 기자  jjpak5986@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