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경제 보건복지
한화생명 "소액암, 일반암 수준으로 보장합니다"

[서울=신세계뉴스통신] 김지은 기자 = 한화생명이 소액암과 재진단암, 고액암까지 보장을 극대화 한 ‘한화생명 The착한 암보험’을 오는 8일부터 출시한다.

이 상품은 기존에 소액암으로 분류하여 일반암에 비해 10%만 보장하던 유방암, 전립선암, 여성생식기암, 직·결장암, 갑상선암(초기 제외)을 최대 3천만원까지 일반암과 동일하게 보장한다.

보장기간 100세까지 비갱신형으로 가입해도 40세 기준으로 남성 5만원대, 여성 3만원대로 가입할 수 있다.
 
재발여부에 관계없이 암 진단자금을 보장받을 수 있는 ‘재진단암보장특약’은 첫번째암 진단 2년후부터, 재진단 암(새로운 원발암, 재발암, 전이암, 잔존암 포함)이 발생하면 계속해서 횟수 제한 없이 가입금액만큼 보장한다. 

위암, 폐암, 간암 등 치료비가 큰 고액암은 관련 특약으로 보장을 강화했다. 폐암 및 후두암, 위암 및 식도암, 간암 및 췌장암, 뼈·뇌 및 백혈병 관련 암은 2000만원을 추가로 보장하는 특약도 탑재했다.

또 고객의 납입 여력에 맞게 다양하게 설계할 수 있도록 보장형태도 다양화 했다. 순수형 및 만기환급형, 갱신형 및 비갱신형, 80세 및 100세 만기 등 선택하여 가입할 수 있다.

한편 ‘한화생명 The착한 암보험’의 가입연령은 만 15세~60세다. 40세 기준으로 주계약(가입금액 1000만원, 비갱신형 100세 만기, 20년납, 순수형) 가입시 남성 5만3200원, 여성 3만6400원이다.

김지은 기자  xin123@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