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
이철우 경북도지사, 각종 지역사업 국비 확보에 종횡무진경제부총리 주재 ‘지역과 함께하는 혁신성장회의’에서··· '이웃사촌 시범마을', '국가세포막단백질연구소' 국가지원 건의, 긍정 답변 받아내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8일 세종시 세종컨벤션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김동연 경제부총리 주재로 열린 ‘지역과 함께하는 혁신성장회의’에 앞서 국민의례 중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사진=경상북도 제공>

[경북=신세계뉴스통신] 권택석 기자 = “국가균형발전은 국토 차원의 복지다. 정부는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인구 소멸지역에 대한 자립성장 기반을 시급히 마련해줘야 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8일 세종시 세종컨벤션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김동연 경제부총리 주재로 열린 ‘지역과 함께하는 혁신성장회의’에 참석, 정부차원의 지역 혁신성장 지원을 강하게 주문했다.

아울러 이 지사는 의성지역에 조성 예정인 ‘농촌혁신형 이웃사촌 시범마을’을 예로 들면서 "일자리와 주거․복지․문화가 함께 어우러진 농촌혁신의 거점마을을 조성해야 한다"고 주장했으며 이에 대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는 정부가 구상하고 있는 ‘생활․지역 밀착형 인프라 구축 사업’에 포함하여 지원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경북도가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이웃사촌 시범마을’이 국비를 지원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또한, 이철우 도지사는 경북도의 ‘가속기 기반 신약개발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해 ‘국가세포막단백질연구소’ 설립 지원을 요청해 기재부로부터 긍정적인 답변을 받아낸 것으로 전해졌다. 경북도는 내년 정부예산에 연구소 설립을 위한 장비구축비 등이 반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그는 “동해중남부선을 단선 비전철에서 복선전철로 개선하는 등 지역의 열악한 SOC망 확충을 위해서는 현행 예비타당성 조사제도를 반드시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 이에 대해 정부에서도 지역균형발전 가중치를 높이는 등 제도 전반을 개선하겠다고 답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포항 블루밸리, 구미 하이테크밸리 등 국가산업단지 활성화를 위해 여러 가지 대책을 요구해 정부로부터 지방이전 기업에 대한 지방투자촉진보조금의 국비지원을 60억원에서 100억원으로 상향하겠다는 답변을 이끌어내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혁신성장회의에는 김동연 경제부총리를 비롯한 경제관련 장관들과 대통령 소속 국가균형발전위원장, 4차산업혁명위원장 등이 대거 참석했으며 17개 시도지사들도 함께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