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공연·전시
뮤지컬 '해운대연가-구름 위를 걷는 자'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서 29일 공연

[부산=신세계뉴스통신] 김지은 기자 = 창작뮤지컬 ‘해운대연가-구름 위를 걷는 자’가 오는 29일부터 9월 1일까지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해운대 연가는 신라말 진성여왕 시대 국·내외적으로 어지러운 국정 가운데 당나라 유학을 마치고 돌아온 최치원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극작·연출자 박정우가 재구성했다.

이번 공연에는 한규정(최치원 역), 노희찬(위홍 역), 전해주(진성여왕 역), 김인형(부호부인 역), 박준성(예겸 역), 이태오(최윤 역), 채민수(최언위 역), 해운대뮤지컬레볼루션, 해운대뮤지컬오케스트라 등이 출연한다.

아울러 총연출·극작·작곡에 박정우, 해운대뮤지컬오케스트라 지휘자 천정훈, 공동작곡 이진실씨를 선정하고, 무대·의상·오케스트라를 보강해 준비했다.

70여 명의 배우·앙상블·무용가·오케스트라 등 출연진들도 그 시대의 역사와 그 속에 녹아든 이야기를 뮤지컬로 재구성해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앞서 부산시는 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로 2013∼2015년 3년 연속 전회 매진 기록을 세운 창작오페라 ‘해운대-불멸의 사랑(이하 오페라 해운대)’에 이어 2016 창작콘텐츠Ⅱ 창작뮤지컬 ‘해운대 연가-구름 위를 걷는 자’ 공연을 기획, 제작해 2016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레퍼토리 사업 선정돼 전회 매진 기록을 이어간 바 있다.

김지은 기자  xin123@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