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시, ‘쓰레기 없는 Green포항’ 지속 추진··· 값진 땀의 성과 이뤘다!경상북도가 주관한 『2018 재활용가능자원 회수․선별 실적 평가』에서 최우수도시 선정
이강덕 포항시장(가운데)와 이광희 자원순환과장(왼쪽), 자원재활용팀장 및 팀원들이 ‘2018 재활용가능자원 회수선별실적 평가’에서 받은 '최우수' 상장을 들고 있다.. <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신세계뉴스통신] 권택석 박정진 기자 = 포항시가 경상북도가 주관한 ‘2018 재활용가능자원 회수․선별 실적 평가’에서 최우수도시로 선정됐다.

재활용품 분리수거 생활화를 위해 경북도는 해마다 도내 시군을 대상으로 폐지, 캔, 고철, 페트병 등 일반 재활용품의 수거율과 폐건전지, 폐형광등 등 생활유해폐기물 수거비율을 합산해 평가와 수상을 하고 있는데 포항시는 지난해 우수상에 이어 올해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은 것.

포항시는 지난해부터 ‘쓰레기 없는 Green포항’이라는 슬로건으로 생활쓰레기 감량과 올바른 배출을 정착시키기 위한 시민교육, 매립장 견학 등 시민의식 함양에 힘써와 이 같은 성과를 이뤘다. 또한, 새해 초부터 운영에 들어가는 SRF에너지화시설을 가동에 따라 2019년에는 생활쓰레기의 올바른 배출을 완전 정착시킨다는 목표로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한편, 포항시는 경상북도의 평가와는 별도로 시 자체에서 매년 '재활용품수집경진대회'를 통해 공동주택과 봉사단체 등 재활용품 수집단체에서 수집한 재활용품에 대한 일정액의 수집보상금을 지급하고 있으며 연말에는 10여개 우수단체를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박정진 기자  jjpak5986@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