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포항시, 축하공연으로 『한-러 지방협력포럼』 피날레 장식한다
포항시가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을 기념하기 위해  9일 저녁 7시부터 포스텍체육관에서 유명가수들을 초청해 축하공연을 개최한다. <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신세계뉴스통신] 권택석 박정진 기자 = 포항시는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을 기념하기 위해 포럼 마지막 날인 9일 저녁 7시부터 포스텍체육관에서 유명가수들을 초청해 축하공연을 개최한다.

7일부터 3일 간 열리는 이번 행사기간 중에는 영일대해수욕장 일원에서 러시아광장 오픈식, 포스코국제관 및 시청에서 전문가 포럼, 한-러 지방정부 SUMMIT, 포럼 출범식, 축하공연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마지막 날 저녁 7시부터 포스텍체육관 특설무대에서 개최되는 축하공연에는 세븐틴, 러블리즈, 네온펀치 등 아이돌 그룹과 조성모, 박미경 등 유명가수들이 대거 출연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한-러 지방협력포럼' 개최를 시민과 함께 축하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보다 많은 시민들이 축하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무료로 진행된다. 아울러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약 100여 명의 인원을 투입해 안전사고 예방과 질서 유지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한편, '제1회 한-러 지방협력포럼'은 지난해 9월 문재인 대통령과 푸틴 러시아대통령 간의 정상회담에서 개최하기로 합의해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포항시에서 개최되는 국제행사로 한국과 러시아 중앙정부, 국내 17개 광역시∙도지사, 러시아 9개 주지사를 비롯한 국내외 주요 기업, 협회, 학회 대표 등 약 1000여 명이 참석하는 대규모 국제행사이다. 

박정진 기자  jjpak5986@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