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
김상원 포항시의회 의원, '지방자치의 날' 맞아 국회의장상 수상
포항시의회 김상원 의원(좌)과 서재원 의장 <사진=포항시의회 제공>

[포항=신세계뉴스통신] 권택석 박정진 의원 = 포항시의회(의장 서재원) 김상원 의원이 '지방자치의 날'을 기념해 수여하는 ‘국회의장상’을 수상했다.

이번 국회의장상은 지난 달 29일 '지방자치의 날' 행사에서 지방의회와 지방자치 발전 유공에 따라 수여한 것으로 상장은 16일 제255회 임시회 전체 의원간담회에서 전수했다.

김상원 의원은 6선 의원으로서 지역민들의 의사를 대변하고 시정발전의 방향을 제시하며 끊임없이 연구하고 노력하는 의정활동으로 타 의원들의 모범이 돼왔다.

특히, 11.15 포항지진 이후 재난으로부터 시민을 구호할 수 있는 「포항시 재난구호 등에 관한 조례」를 공동 발의하는 등 시민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부분에 대해서 더욱 적극적인 입법활동을 펼쳤으며 제8대에 들어서는 지진피해대책특별위원회의 위원장직을 맡아 지진발생의 원인 규명과 완전한 피해 회복을 위한 대책 마련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포항시 학교폭력대책지역협의회, 포항시 건축위원회, 포항 영일만항경쟁력강화사업심의위원회 등의 위원회 활동을 통해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주요 정책 결정사항에 대한 자문위원으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했다.

김상원 의원은 “지방자치에 대한 주민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기 위해 보다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작은 목소리도 놓치지 않고 주민과 소통해 지방자치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