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경제
"대형공사 종합심사, 온라인으로 전면 전환된다"

[대전=신세계뉴스통신] 김지은 기자 = 조달청과 한국건설기술인협회가 건설기술자 경력정보 연계시스템을 8월까지 구축 완료하고 입찰공고기간을 거쳐 11월 배치기술자 심사부터 첫 적용한다고 27일 밝혔다.

과거에는 입찰자가 기술인협회로부터 경력증명서를 발급받아 조달청에 직접 제출했으나 이번 조치로 조달청과 기술인협회가 경력정보를 온라인으로 상시 공유하게 된다.

또한 온라인 기반의 배치기술자 심사가 가능해짐에 따라 온·오프라인을 병행하던 종합심사가 온라인으로 전면 전환되어, 담당공무원의 업무경감뿐 아니라 심사효율성도 크게 높아졌다.

강신면 시설사업국장은 “대형공사 종합심사가 온라인으로 전면 전환되어 편리한 입찰과 효율적인 심사가 한꺼번에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입찰환경 개선을 위한 조달서비스 발굴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지은 기자  xin123@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