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선린대 유아교육과, 재활용 물품 이용한 『재생아트 전시회』 열어
선린대학교가 11월 29일~30일 이틀 간 교내 만나관에서 '재생아트 전시회'를 개최했다. <사진=선린대 제공>

[포항=신세계뉴스통신] 권택석 박정진 기자 = 선린대학교(총장 변효철)는 11월 29일~30일 이틀 간 교내 만나관에서 '재생아트 전시회'를 개최했다.

유아교육과(학과장 강순희)에서 개최한 재생아트 전시회는 '재생아트'를 주제로 한 수업의 결과물들로 이루어졌다.

'재생아트'란 캔, 플라스틱, 유리병 등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재활용 물품과 아트가 콜라보를 이뤄 새로운 의미의 작품으로 재탄생한 것을 말한다. 재생소재의 재활용을 통한 생활아트로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자 하는 목적이 있다.

이번 전시회에는 호일을 이용한 화분, 폐도서를 이용한 크리스마스 트리, PET병과 햇반을 이용한 스탠드, 요구르트병을 이용한 전등, 헌 쟁반을 이용한 액자, 양말, 물티슈, 종이컵 등을 이용한 다육이 화분, 폴리티드기법을 적용한 종이액자 등이 전시됐으며 포항시환경학교의 후원으로 환경오염사진도 같이 전시됐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Photo Plus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