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정치
[정가토크] 문 대통령, 10일 신년 기자회견서 현안 해법 밝힌다.

[세종=신세계뉴스통신]김지은 기자=집권 3년 차를 맞는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0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국내외 현안을 밝힌다.
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기자회견으로서는 2017년 8월 17일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포함하면 세 번째다.
회견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100분간 생중계속에 내외신 출입기자 200명의 형식 없는 질의와 답변 형식으로 진행된다.
문 대통령은 20분간 기자회견문을 발표한 뒤 10시 25분부터 일문일답을 포함한 기자들의 질문을 받는다.

집권 3년차를 맞은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신년 기자회견을 갖고 각분야 현안 해법을 밝힌다.[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켑처]


청와대 관계자는 6일 이와 관련,"이번 신년 기자회견의 특징은 최대한 소통을 강화하는 것"이라며 "형식도 타운홀 미팅 틀을 중용하고 사회자의 발언이나 진행 개입을 최소화해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일문일답이 이뤄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신년회견 때는 (하나의 사안에 대한) 추가 질문이 없었는데, 이번에는 질문 내용과 대통령 답변에 따라 필요하다면 추가 질문도 이뤄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신년회견에서 집권 3년 차를 맞아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 혁신을 통한 경제활력 제고, 검찰 개혁, 지방분권, 민생현안 등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김지은 기자  xin123@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