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포항시, 형산강 레저·관광벨트 조성 "박차"신부조장터 공원과 친수레저파크 조성… 2020년 완공, 문화콘텐츠 체험형 관광지역 및 최상의 레저공간 조성
포항시가 11일 연일읍 형산강변에서 신부조장터 공원과 친수레저파크 조성공사 기공식을 개최했다. <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11일 남구 연일읍 형산강변에서 신부조장터 공원과 친수레저파크 조성공사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 도·시의원, 지역주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일읍문화가족회 풍물단의 사물놀이로 시작해 수상퍼레이드, 사업현황 설명, 시립합창단 축하공연, 기념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신부조장터 공원 및 뱃길복원사업은 포항-경주 상생협력으로 공동추진 중인 형산강 프로젝트 사업의 일환으로 9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조성되는 신부조장터 공원(면적 9600㎡)은 부지 내에 청년아트몰, 키네틱아트, 부유식 계류장 등 신‧구세대를 아우르는 신개념 장터로 만들어질 예정이다.

신부조장터 공원에서 유강대교까지의 2.1㎞ 구간에는 보부상길을 조성해 휴게쉼터, 스토리벽, 돌탑, 상징조형물 등을 설치한다. 

포항시는 조선시대 3대 보부상 장터의 하나로 물류의 중심이었던 부조장터 및 뱃길을 복원해 경주시가 추진 중인 역사문화관광공원, 양동마을과 연계한 새로운 역사문화 관광벨트로 조성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신개념 장터와 보부상 스토리를 담아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쉬는 문화콘텐츠 체험형 관광지역으로 육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친수레저파크 조성사업은 6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수변공원(면적 4600㎡), 물놀이 시설(면적 3400㎡)을 조성해 봄․가을에는 체험전시회, 카약·카누체험, 야외놀이 체험장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여름에는 유아·어린이·성인풀 등 물놀이 시설로 운영하고 겨울에는 야외스케이트장, 눈썰매장, 얼음조각전시장, 눈놀이 체험장 등 복합형 수변 친수공간으로 조성, 계절별 다양한 문화시설로 시민들에게 최상의 여가공간을 제공하게 될 것이다.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은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형산강 수변공원 개발로 포항크루즈 등 도시 주변과 연계한 관광벨트를 조성하고 지속적으로 다양한 형태의 수변공원을 조성해 시민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지속발전가능한 환동해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