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 보경사 군립공원 입구 "깔끔하게 변신, 얍!"

 

 

보경사 군립공원 입구 전/후 모습 <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박정진 기자 = 포항을 대표하는 자연공원인 보경사 군립공원은 주변의 불법건축 및 불법 인도점유로 인해 한동안 불편민원이 끝없이 제기돼 왔다. 

이에 보경사 상가번영회장과 중산리 이장 등을 필두로 자생단체와 상인 차원에서 자체 정화활동을 벌여 깔끔한 모습으로 관광객 맞이할 준비를 완료했다.

지난달 15일, 마을회관에서 포항시 공원과장, 송라면장, 마을주민, 상가번영회원 등이 참석해 열린 회의에서 주민들은 쾌적하고 깨끗한 보경사 군립공원 조성을 위해 불법건축물과 노상적치물 등을 하루빨리 정리해야 된다는 자성의 목소리를 내며 상가주변 환경을 정비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에 공원 내 상가 정비에 박차를 가하게 됐고 관광객 및 등산객들의 보행이 원활할 수 있도록 인도상의 노상적치물을 최우선적으로 정리했다. 

특히, 상가 내 평상 등을 경계석 기준으로 일렬정리함으로써 입구가 말끔하게 정리돼 관광객들에게 긍정적인 첫인상을 줄 수 있도록 했다.

포항시 관계자는 “보경사 군립공원이 쾌적하고 안전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주민들 스스로 인도를 불법점유했던 시설물들을 정비했다”며 “앞으로 수시로 점검해 더 이상의 경관을 훼손하는 불법행위가 없도록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정진 기자  jjpak5986@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