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아산시, 우리 아기를 위한 DNA카드 무료발급

[아산=신세계보건복지통신] 송성욱 기자 = 아산시가 아기의 유전적 질환 조기발견과 치료, 마아발생 등에 에 활용할 수 있는 ‘아기 DNA카드’를 무료발급하고 있다.

아기 DNA카드(아산시제공)

시는 충남 최초로 2015년부터 아기 DNA카드 사업을 시작해 2019년 현재까지 총 2025개를 발급해 유전적 질환 조기발견·치료 활용은 물론 아기출생기념, 미아조기발견, 친자확인 등에 유용하게 쓰이고 있다.

아기 DNA카드는 필요시 유전자 검사에 사용할 수 있도록 아기의 구강상피 세포로부터 유전자를 추출해 안정화 및 농축과정을 거쳐 DNA를 반영구적으로 보관할 수 있게 카드로 제작되며 아기이름, 부모이름, 생년월일, 혈액형, 제작일이 담긴다.

신청대상은 출생 후 12개월 미만의 아이 부모가 신청일 현재 아산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출산가정이며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아산시 관계자는 “소중한 내 아이에게 이 세상에 하나뿐인 DNA카드를 선물해 아이의 탄생을 기념하는 것도 부모에게 의미 있는 일” 이라고 말했다.

송성욱 기자  ssu0070327@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