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포항 송도동-항구동 간 직선연결 교량 건설··· 주민설명회 열어일부 주민 설명회 방해… 지역 이기주의적 님비 행태, 눈살 찌푸리게 해
주민설명회 과정에서 우방비치아파트의 일부 주민들이 해안도로로 교량을 내줄 것을 요구하며 설명회를 방해하고 있다.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경상북도와 포항시는 17일 포은중앙도서관에서 남구 송도동과 북구 항구동을 연결하는 '동빈대교(가칭) 건설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앞서 지난해 4월 24일 주민설명회를 개최했으나 사업장 인근 우방비치타운아파트 주민들이 아파트 앞 고가교 건설 백지화를 요구하며 시위를 벌이는 바람에 무산된 바 있다.

경상북도와 포항시에서는 장기간 지속된 주민들의 반대민원을 해소하고자 교량의 종점을 우방비치타운아파트까지 연결하지 않고 삼호로에 4거리 체계의 평면교차가 되도록 하는 방안으로 우방비치타운아파트의 조망권을 해치지 않게 계획을 수립해 이번에 다시 주민설명회를 개최한 것이다.

이번 주민설명회 과정에서도 우방비치아파트의 일부 주민들은 영일대해수욕장 해안도로로 교량을 내줄 것을 요구하며 설명회를 방해해 이 자리에 참석한 다른 시민들과 고성이 오가는 설전을 벌이는 등 지역 이기주의적 님비 행태를 보여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총사업비 662억 원을 투입해 교량 385m를 포함한 1.35km의 연결도로가 완공되면 출·퇴근시간을 정점으로 심각한 체증을 빚고 있는 시가지 교통흐름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특히, 시내 구간과 학산동, 항구동 지역의 교통정체가 크게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교량 상부에 지상 40m의 전망대를 조성함으로써 앞으로 설치될 해상케이블카와 더불어 송도해수욕장과 영일대해수욕장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각광받으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