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 해도공원, 철강공단 미세먼지 "멈춰!"··· 건강 도시숲으로 변신 중
이강덕 포항시장이 해도공원을 방문해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등 현장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철강공단에서 날아오는 미세먼지로 인한 도심열섬 및 폭염 등을 완화시키고 날로 심각해지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맑고 깨끗한 찬바람을 도심 내로 유입하게 하는 ‘미세먼지 차단숲’을 해도공원 17800㎡에 조성하고 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형산강 주변 철강공단을 거쳐 불어오는 미세먼지를 차단하고 바람 통로를 만들어 시원한 바람을 도심으로 끌어들이기 위해 해도공원 일원에 다층식재와 대경목 위주의 혼효림을 식재했다고 한다.

또한, 철강공단 주변 공장 밀집지역에 대기질 개선과 오염물질 확산을 막을 수 있는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날 사전 현장점검을 통해 “해도공원의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이 빠른 시일 내에 완료돼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시민들이 맑은 공기를 마시며 산책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을 통해 미세먼지를 저감하고 도심환경을 환기시켜 시민들의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