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가핫이슈
'연기 장인' 배우 이순재, 데뷔 63년 만 첫 팬 사인회 부산서 개최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연 기자 =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연기장인' 배우 이순재가 데뷔 63년 만에 첫 팬사인회를 연다. 

<배우 이순재. 사진=SG아카데미 제공>

이순재의 첫 팬 사인회는 다음달 17일 오후 1시 부산 남구 부산은행 본점 오션홀에서 열린다. 1부 팬 사인회를 마친 뒤에는 이순재가 직접 강연하는 연기 멘토링 강의도 진행될 예정이다.

사인회는 별도의 참가 신청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올해 85세가 된 배우 이순재는 1956년 드라마 ‘나도 인간이 되련가’로 데뷔, 63년간 쉼없이 영화 및 TV, 연극무대 등을 가리지 않고 연기자로 꾸준한 활동을 펼쳐왔다.

행사를 주최한 SG연기아카데미 이승희 대표는 “이순재 선생님의 연기 인생에서 첫 팬사인회를 열게 돼 기쁘고 감격스럽다”라며 “많은 분들이 오셔서 영감도 받고, 선생님과 함께 하는 멋진 시간이 됐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순재는 6월15일과 16일 부산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서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 공연도 앞두고 있다.

김연 기자  lotuskim0@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