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건
제주 前남편 살인사건, 남편 유해 일부 발견돼인천의 한 재활용품업체에서 뼈 일부 발견…유전자 검사 실시

[인천=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지은 기자 = '제주 전 남편 살인 사건' 피해자의 유해로 추정되는 뼈 일부가 발견돼 경찰이 유전자 검사를 확인 중이다.

<제주 전 남편 살인사건 피의자 고유정씨. 사진=YTN뉴스화면 캡처>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 5일 인천시 서구의 한 재활용품 업체에서 피의자 고유정(36)씨의 전 남편 강 모(36)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뼈 일부를 발견했다고 9일 밝혔다.

고 씨는 살해한 강 씨의 시신을 훼손한 뒤 경기 김포시 자택에서 시신 일부를 종량제봉투에 담아 유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해당 업체에서 유해를 수습하는 한편, 유전자 검사 등을 통해 정확한 신원을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시신이 이미 소각된 상태여서 신원 확인에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먼저 동물 뼈인지, 사람 뼈인지부터 확인 중"이라고 설명했다.

김지은 기자  xin123@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