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정치
장경식 의장, 문희상 국회의장 만나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협조 요청촉발지진에 의한 인재(人災)에 신속한 피해구제 이뤄져야… 자치분권 실현 위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법률안 국회통과도 협조 요청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이 「한국의정정보협의회」 발대식에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수석부회장 자격으로 참석했다. <사진=경상북도의회>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장경식 경상북도의회 의장이 지난 3일 포항 11.15 촉발지진 범시민대책위원회 주관으로 열린 국회 상경집회에서 포항시민 1천 3백여 명과 함께 '포항지진 피해 특별법' 제정을 요구하는 목소리를 드높인데 이어 12일 국회 본관 접견실에서 문희상 국회의장을 직접 만나 지역현안 건의서를 전달하며 특별법 제정과 처리 등에 국회가 적극 나서 줄 것을 거듭 요청했다.

이날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은 국회와 지방의회 간 정보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한 협력네트워크를 구성하는 「한국의정정보협의회」 발대식에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수석부회장으로서 참석해 국회의장을 만난 자리에서 협력네트워크 구성을 통해 국회와 지방의회가 입법역량 강화와 의회민주주의 발전방안 모색에 상호 공감하고 적극 협력키로 했다.

아울러 이 자리에서 장경식 의장은 문희상 국회의장에게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이라는 정부의 국책사업에 의한 촉발지진이었음이 명백한 만큼 국회가 6월 임시국회에서 하루빨리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에 나서 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이를 통해 신속한 피해구제는 물론 지역재건, 진상규명 등으로 시민의 고통을 덜어주고 무너진 포항지역의 경제를 살리는데 최선을 다해 줄 것과 추경안에 대한 국회심의시 포항지역에 대한 지원예산을 증액하는데 국회차원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이와 같이 지진피해 시민에 대한 배·보상과 지역재건을 위한 범정부적인 지원을 이끌어내기 위한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에 대한 장경식 의장의 대내외적인 요청과 설득은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는데 이미 지난해 9월 도의회 차원의 지진대책특별위원회(위원장 이칠구)를 출범시켰고 특히, 지난 4월 25일 전국 17개 시도의회 의장단과 함께 한 세종시 총리공관 간담회 자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에게도 직접 건의한 바 있다.

한편, 장경식 경상북도의회 의장은 지난 3월 국회에 제출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에 대해서도 전국 17개 시도의회 의장들과 함께 자치분권 실현으로 지역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지방의 창의적 혁신으로 균형발전과 국가성장의 새로운 동력을 확보하는 기폭제가 될 수 있도록 국회 차원의 전폭적인 지지와 협력을 요청했다.

현재 포항지진 특별법안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법률안 등은 국회에 회부돼 있으나 여·야 간 첨예한 대립이 계속되고 있어 국회가 공전 중에 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