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경제 이슈포커스
포항시 수산물 미국 상륙!··· 美수출 향후 대폭 확대 예상 "날개 달았다"약 2억원 규모로 역대 포항 최대 수산물 수출… 2020년 250만 달러(한화 약 29억 6천만원) 수출계약 예상
포항시가 ‘포항시 우수 수산물 미국 수출 상차식’ 행사를 18일 구룡포수협 활어위판장에서 개최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수산물의 역대 최대 對미 수출을 축하하고 향후 수출 확대를 기원하는 ‘포항시 우수 수산물 미국 수출 상차식’ 행사를 18일 구룡포수협 활어위판장에서 개최했다.

포항시 수산물의 미국 수출은 이번이 네 번째로 2019년 3월 과메기 수출을 시작으로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데 이번에는 과메기를 비롯, 문어, 오징어, 골뱅이 및 기타 수산가공품 등으로 60피트 컨테이너 1동을 채워 약 13톤 규모이고 금액은 약 2억원에 달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이번 수출을 담당한 '포항시 인증 우수 수산물 가공판매 협동조합'은 총 6개의 품질 인증업체로 구성돼 있다.

포항시는 지난 2017년부터 전국 지자체 중 최초로 지역 내에서 어획 및 가공되는 수산물에 대해 자체 기준을 마련해 기준에 부합한 업체들을 대상으로 품질을 인증해주는 수산물 품질관리인증제를 시행했고 이 제도에 따라 수산물 품질에 있어 안전성이 확보되고 대외경쟁력을 갖춘 우수한 제품들이 미국을 비롯한 해외의 식탁에 오를 예정이다.

포항시는 이번 미국 수출에 앞서 포항시 인증 우수 수산물 가공판매 협동조합(수출분과위원장 서양숙)과 울타리USA사(대표 신상곤)가 4월 26일 수출공급 상호협력을 위해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 체결과 함께 10만 달러 규모의 수산물 수출계약을 체결, 이후에도 과메기와 가자미 제품 위주로 지속적인 수출을 진행해 왔다.

울타리USA사를 통해 올해부터 활성화된 수산물 수출은 중계무역이 아닌 직수출로 유통비용을 최소화해 현지에서도 한국 내 최저가에 준하는 소비자가격으로 판매될 수 있어 가격경쟁력 측면에서도 상당한 이점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의 수출확대가 더욱 기대된다.

이번 수출에 큰 역할을 한 울타리USA사는 미국 내 오프라인 매장 3개소, 온라인 매장 12개소를 갖고 있는 유통기업으로 국내 여러 지자체의 프리미엄 농수산물을 주력상품으로 판매하고 있으며 전국 30여 개 업체에서 우수한 농수산물 330여 품목을 수입해 미국 내에 유통시키고 있다.

이번에 수출되는 품목을 대상으로 미국 FDA의 승인 후 LA에서 포항지역 수산물의 본격 판매를 기념해 울타리USA사 주관으로 한인의 날 기념 수산물 오픈 축하행사도 계획하고 있다.

정종영 포항시 수산진흥과장은 “수산물 품질관리인증제를 기초로 한 우리 시의 우수한 수산물을 미국으로 수출하게 된 것에 대해 감회가 새롭고 향후 수출판로의 확대를 기대한다”며 “이번 미국 수출을 발판 삼아 홍콩 등 또 다른 해외판로를 모색해 지역경제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