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포항함 체험관』, 관광형 안보교육장으로 인기 "짱"육지에서 해군함정 직접 체험… 故 한주호 준위 일대기, 천안함 46인 전사자 추모 코너 등 짜임새 있게 꾸며져 있어
‘포항함 체험관’이 포항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안보교육장으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포항 동빈내항에 정박하고 있는 ‘포항함 체험관’이 시민들은 물론, 포항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안보교육장으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포항함 체험관'을 방문하는 관광객은 2010년 개관 이후 지난 5월말까지 총 97만 명을 넘어섰으며 올 연말이면 누적 방문객 100만 명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북한 핵문제 등으로 인해 안보의식 고취를 위한 안보교육장과 선상 병영체험공간으로 활용되면서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비롯한 초·중·고 학생들은 물론, 보훈단체 등 각종 단체에서도 포항함을 많이 방문하고 있다.

포항함은 2010년 백령도 앞바다에서 침몰한 천안함과 동일 제원의 함정으로 1984년에 취역해 2009년 퇴역한 1200톤급 함선이며 포항시에서 관광객들에게 함정체험과 안보교육장으로 활용하기 위해 2010년 6월 12일 '포항시민의 날'에 개관해 지금까지 체험관으로 운영해 오고 있다.

특히, 일반인들에게도 육지에서 해군생활과 함상생활을 이해할 수 있게 함상체험관을 통해 체험기회를 제공하고 故 한주호 준위 일대기, 천안함 46인 전사자 추모 코너 등 함정 내에 '천안함 추모관'을 마련해 관광객들이 참배와 헌화할 수 있도록 짜임새 있게 꾸며져 있다.

관람료는 무료, 관람시간은 2월~10월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11월부터 1월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하고 있다.

고원학 포항시 국제협력관광과장은 “포항을 찾는 관광객들이 인근 죽도시장, 포항운하, 영일대해수욕장을 연계해 포항함을 방문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고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정기적인 안전점검도 병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