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라이프
포항 유일의 『비학산 자연휴양림』 이용객 폭증! "즐거운 비명"비수기 할인행사로 전년도 대비 예약률 400% 이상 증가
비학산 자연휴양림 전경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시 승격 70년을 맞아 시민들에게 다가서는 산림휴양 서비스를 제공하고 '2019년 포항 방문의 해'의 관광객 유치를 위해 자연휴양림의 비수기 사용료 할인행사를 지난 1일부터 12월말까지 진행하고 있다.

이번 '포항 방문의 해' 할인행사 여파로 전년도 대비 약 400% 이상 예약률이 폭증해 국민들에게 저렴하게 산림 휴양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과 더불어 휴양림 운영관리에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어 일거양득의 효과를 보고 있다.

동해안 최고의 힐링 명소인 포항시 북구 기북면 탑정리 「비학산 자연휴양림」은 아름다운 비학산 줄기 아래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수려한 산세를 자랑하는데다 다양한 수목이 생육하고 있는 포항 유일의 공립 자연휴양림으로 2015년 6월 개장해 현재까지 4만 5천여 명이 다녀갈 정도로 국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비학산 자연휴양림은 동물형 카라반, 산림휴양관, 물놀이장, 바비큐장, 공동취사장 등이 갖춰져 있으며 지난해부터 새롭게 운영에 들어간 숲속의 집과 테라스하우스는 편백나무로 꾸며져 있어 은은한 편백나무향을 음미할 수 있으며 건강치유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번 할인행사는 비수기 동안 야외 데크를 제외한 모든 숙박시설에 50% 할인(비수기 사용료 기준)을 적용하고 있는데 요금은 2만 5천∼4만 5천 원 정도이며 인터넷(http://forest.ipohang.org)으로 올 12월까지 선착순 예약 접수한다.

포항시 금창석 산림과장은 “비수기 할인행사를 통해 휴양림 이용 촉진과 활성화를 도모하고 시민들에게 양질의 산림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면서 “비학산 자연휴양림이 최고의 힐링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고품격의 다양한 산림휴양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