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연예·스포츠 연예가핫이슈
데이브레이크 신곡, '김창열의 올드스쿨'로 1시간 먼저 듣는다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연 기자 = 4인조 밴드 데이브레이크(DAYBREAK)가 '김창열의 올드스쿨'을 통해 신곡 음원을 먼저 선보인다.

<데이브레이크. 사진=해피로봇레코드 제공>

데이브레이크는 24일 오후 4시 5분부터 방송되는 SBS 러브FM '김창열의 올드스쿨'에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데이브레이크는 같은 날 오후 6시 새 싱글 '우리 안녕이 자연스러워서'의 발매 전 음원을 선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일 전망이다.

데이브레이크의 새 싱글 '우리 안녕이 자연스러워서'는 이별의 순간에 느껴지는 여러 가지 묘한 감정들을 덤덤하게 풀어나간 곡이다.

특히 컬래버레이션이나 프로젝트 앨범이 아닌 오로지 데이브레이크의 이름으로 약 2년 1개월 만에 발표하는 곡으로 더욱 반가움을 배가시켰다.

한편, 이원석(보컬, 리더), 김선일(베이스), 김장원(키보드), 정유종(기타)으로 구성된 4인조 밴드 데이브레이크는 '좋다', '들었다 놨다', '꽃길만 걷게 해줄게', '왜안돼?', '살랑' 등의 곡을 발표하며 전 국민 취향 저격 밴드로 자리매김했다.

데이브레이크의 새 싱글 '우리 안녕이 자연스러워서' 음원 및 뮤직비디오는 오늘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김연 기자  lotuskim0@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