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연예·스포츠 연예가핫이슈
'홍상수♥' 김민희, 네티즌들이 뽑은 '망한 공개연애' 1위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연 기자 = 네티즌들이 공개연애가 득보다 실이 많았던 것 같은 스타로 배우 김민희를 뽑았다. 

<사진=디시인사이드 제공>

24일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디시인사이드(대표 김유식)와 취향 검색 기업 마이셀럽스가 운영 중인 '익사이팅디시'가 '공개연애가 득보다 실이 많았던 것 같은 스타는?'으로 투표를 실시한 결과 김민희가 1위에 올랐다. 이 투표는 지난 16일부터 22일까지 총 7일간 진행했다.

총 3128표 중 644표(20.6%)로 1위에 오른 김민희는 지난 2016년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를 촬영하며 알게 된 홍상수 감독과 연인 사이를 밝혀 충격을 줬다.

그러나 홍 감독이 유부남이었기에 불륜 비난이 쏟아졌고, 팬들마저 등을 돌리기도 했다. 현재 김민희는 2017년 이후 모든 연예계 공식 활동을 중단한 채 홍상수와 함께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위로는 487표(15.6%)로 MC 전현무가 선정됐다.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알게 된 모델 한혜진과 데이트 중인 사진이 공개되어 연애를 인정한 그는 그러나 결별 후 두 사람 모두 '나 혼자 산다'에서 하차했다. 

3위에는 484표(15.5%)로 그룹 f(x) 출신 배우 설리가 꼽혔다. 설리는 f(x) 태업 논란이 있었던 2014년 6월 다이나믹듀오 멤버 최자의 지갑 속 투샷이 인터넷에 공개되면서 열애를 인정해 팬들의 분노를 샀다. 

이 외에 가수 현아, 남태현, 하니, 수지 등이 뒤를 이었다. 

김연 기자  lotuskim0@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