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가핫이슈 이슈포커스
'세기의 커플' 송중기-송혜교 결혼 1년 8개월만에 파경"성격차 극복 못해" 송중기 측 이혼조정 신청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연 기자 = 이른바 '송송커플'로 알려졌던 톱스타 부부 송중기(34)와 송혜교(37)의 결혼생활이 1년 8개월 만에 파경으로 끝났다.

<송중기-송혜교 '송송커플'이 결혼 1년 8개월 여 만에 파경을 맞았다. 사진=신세계보건복지통신DB>

송중기는 지난 26일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광장을 통해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조정신청서를 접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이혼 관련 입장을 밝힌 송중기는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하고 있다"며 "사생활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나하나 말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송혜교 측 역시 소속사 UAA코리아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라며 "사유는 성격 차이로, 양측이 둘의 다름을 극복하지 못해 부득이하게 이런 결정을 내리게 됐다"고 이혼 사실을 인정했다.

송중기와 송혜교는 2016년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주연 배우로 출연하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듬해 10월 31일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 뒤 이태원동에 시가 100억 대로 추정되는 신혼집에서 결혼생활을 시작했으나 올해 초 결별설에 휘말려 왔다.

다음은 송중기-송혜교의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송중기입니다. 

저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죄송하다는 말씀을 먼저 전합니다. 

저는 송혜교 씨와의 이혼을 위한 조정절차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사생활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나하나 말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리고, 앞으로 저는 지금의 상처에서 벗어나 연기자로서 작품 활동에 최선을 다하여 좋은 작품으로 보답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안녕하십니까. 송혜교 소속사 UAA코리아입니다.

먼저 좋지 않은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돼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현재 당사 배우 송혜교씨는 남편과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 절차를 밟고 있습니다.

사유는 성격 차이로, 양측이 둘의 다름을 극복하지 못해 부득이하게 이런 결정을 내리게 됐습니다.

그 외의 구체적 내용은 양측 배우의 사생활이기에 확인해드릴 수 없는 점 정중히 양해를 구합니다.

또, 서로를 위해 자극적인 보도와 추측성 댓글 등을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향후 더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연 기자  lotuskim0@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