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NH농협은행 충남본부, 천안시에 그늘막 25개 기부

[천안=신세계보건복지통신] 송성욱 기자 = 천안시는 10일 오전 시청 시장실에서 NH농협은행 충남본부와 폭염대비 그늘막설치 기부채납약정을 체결했다.

그늘막 기부채납약정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천안시)

이번 협약에 따라 여름철 폭염에 대비한 그늘막 25개(5000만원 상당)를 확보해, 관내 교통섬, 건널목 등에 뙤약볕을 피할 수 있는 시민을 위해 설치할 예정이다.

농협은행은 올해 전국에 약 500개(10억원 상당)의 그늘막을 설치해 자치단체와 함께 시민들이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시는 현재 71개 접이식 그늘막과 9개 스마트 그늘막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으로 관내 그늘막은 총 105개로 늘어나게 된다.

조두식 본부장은 “극심한 폭염이 예상되는 올해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도록 그늘막 설치와 더불어 관내 전 영업점에 7~8월 2개월간 무더위 쉼터를 운영할 것”이라며 “‘시민중심 행복천안’을 위해 충남농협이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구본영 시장은 “시민들의 그늘막이 돼준 농협은행에 진심으로 감사하고, 폭염 피해가 없도록 미리 꼼꼼하게 살펴 시민들이 시원하고 안전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들도 폭염대비 행동요령을 숙지하셔서 여름철 건강관리에 적극 대처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송성욱 기자  ssu0070327@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