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경제
포항중앙상가 『영일만친구』 야시장, "준비 다 돼가요~"운영자 친절·위생·마인드 교육 실시… 고객맞이 준비 박차
지난 18일 포항시가 포항청춘센터에서 '영일만친구' 야시장 판매대 운영자들에게 교육과 간담회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가 오는 26일로 다가온 「영일만친구」 야시장의 개장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18일 포항청춘센터에서는 포항중앙상가 '영일만친구' 야시장 판매대 운영자들을 대상으로 친절·위생·마인드 교육 등을 비롯해 간담회가 실시됐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전문강사를 초빙해 야시장 판매자가 갖춰야 할 식품안전관리 및 친절서비스 마인드 함양을 위한 특별교육을 실시했으며 소상공인들의 카드결제 수수료 부담을 낮추기 위해 실시 중인 소상공인 간편결제(제로페이) 서비스에 대한 설명회를 가졌다.

김종식 일자리경제국장은 “지진피해 등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 때, 이번 '영일만친구' 야시장 개장이 지역경제를 되살리는 마중물이 되도록 야시장 개장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