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경상북도서 한·중 청소년 예술 교류··· 전통예술과 K-pop 등 선보여중국 청소년 및 교사, 학부모 경북 방문… 관광․예술 부문서 교류 가져
경상북도가 '한중 청소년 예술교류대회'를 개최해 중국 예술계 청소년 및 교사, 학부모 등으로 구성된 방문단이 10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경상북도를 방문했다. <사진=경상북도>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은아 기자 = 경상북도는 중국 예술계 청소년 500명과 교사, 학부모 등 1000명의 중국방문단이 한중 청소년 예술교류를 위해 10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경상북도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중국방문단은 경주, 문경 등 경북의 주요 관광지에서 한류문화를 체험하고 11일에는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에서 '한중 청소년 예술교류대회'를 가졌다.

한중 청소년 예술교류대회에서는 중국학생 500명이 142개의 프로그램으로 중국의 전통무용, 전통음악, 클래식 등 순수예술을 선보였으며 한국학생들은 태권도 시범, 한국 전통무용, 사물놀이, K-pop 댄스 등 총 4가지 프로그램을 마련해 양국 모두 열띤 공연을 펼쳤다.

이번 행사에는 일대일로 예술교류센터 주임, 허난성 무용가협회 회장, 선전 주지홍유한회사 회장 등 중국 경제․예술계의 고위급 인사가 참가해 중국 측의 높은 관심을 말해줬다.

또한, 전체 방문일정을 아리랑 국제방송과 중국 인민망 등 한중 양국의 다양한 매체를 통해 전파해 경북의 전통과 아름다움을 중국 전역에 알린다.

전우헌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중국 청소년 예술교류 방문단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우수한 문화유산과 수려한 자연자원을 체험할 수 있는 가장 한국적인 지역인 경북에서 좋은 추억을 가져가길 바란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한한령으로 줄어든 중국 관광객을 청소년 예술교류, 수학여행 등 특수목적 관광단을 유치함으로써 경북관광 활성화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강은아 기자  roseekang@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