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안전도시 포항, 제13호 태풍 ‘링링’ 대비에도 "만전"송경창 부시장 주재로 제13호 태풍 '링링' 대처상황 영상회의 열어… 관련 부서장 모여 시설별 관리자 조치사항·대처계획 점검
포항시가 6일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송경창 부시장 주재로 ‘제13호 태풍 링링 대비 대처상황 영상회의’를 실시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포항시는 제13호 태풍 ‘링링’이 6일 오후부터 7일 오후까지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6일 포항시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송경창 부시장 주재로 ‘제13호 태풍 링링 대비 대처상황 영상회의’를 실시했다.

이날 회의에는 관련 부서장이 모두 모여 태풍의 이동경로와 우리나라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 시설별 관리자의 조치사항과 대처계획에 대해 점검했다.

▲기상특보에 따른 비상근무체계 확립 ▲강풍 대비 옥외광고물 및 공사장 점검 ▲소형어선 육지인양 및 주요 항·포구 대피 ▲정전 시 배수펌프장 비상전력 공급방안 ▲재해취약지구 및 취약시설 사전점검과 안전조치 강화 ▲시설물 관리 철저 ▲응급복구 대비 인력 및 장비 확보 ▲상황의 신속한 전파 및 주민홍보 강화 ▲필요 시 침수지역 출입통제 및 차량 이동조치 등을 논의했다.

송경창 부시장은 “태풍으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각 부서의 직원들은 비상근무에 만전을 기해주고 특히,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야외행사는 자제를 부탁한다”며 “아울러, 시민들도 태풍상황에 관심을 가지고 되도록 불필요한 외출은 자제해 줄 것을 당부드리며 재난상황 발생 시 재난문자를 통해 안내하는 행동요령을 준수해 피해가 없도록 대처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