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문화
포항시새마을부녀회, 「새마을한마음합창제」서 "大賞" 영예 안아
포항시새마을부녀회가 지난 5일 ‘제28회 새마을한마음합창제’에서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새마을부녀회(회장 정경애)는 지난 5일 구미 강동문화복지회관 천생아트홀에서 열린 ‘제28회 새마을한마음합창제’에 참가해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경상북도새마을부녀회에서 주최한 이날 행사에는 도내 각 시·군별 새마을 여성합창단과 3대 가족 합창단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선보였다.

정경애 부녀회장을 단장으로 이운경 지휘자와 이고운 반주자에 특별출연한 이용준 청하면협의회장 등으로 구성된 포항 한마음합창단은 ‘봄날’, ‘와그라노’ 두 곡을 불러 대상을 수상했다.

포항시새마을부녀회 한마음합창단은 지난 2001년 창단해 39명의 단원들이 매주 끊임없는 연습을 반복하며 실력을 키워왔으며 지난 2007년과 2012년에도 대상을 수상한 바 있는 실력있는 합창단이다.

한편, 경상북도 새마을한마음합창제는 1992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올해 28회째 개최됐으며 밝고 아름다운 노래 보급과 건전한 여가선용을 통한 새마을정신 확산에 기여해오고 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