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건 이슈포커스
40대 아들, 추석날 어머니 집에 불 질러

[청주=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호준 기자 = 추석날 어머니 집에 불을 지른 4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청원경찰서는 14일 자신의 어머니가 사는 아파트에 불을 지른 혐의(현주건조물 방화)로 아들 A(48)씨를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추석인 지난 13일 오후 11시39분께 청주시 서원구 개신동 한 아파트 9층 어머니의 집에 라이터로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당시 A 씨의 어머니는 외출중이어서 화를 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이 불로 주민 19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아파트 내부 42㎡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4700여 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화재 직후 아파트 1층에서 횡설수설하고 있던 A 씨를 긴급 체포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이호준 기자  hjlee3317@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