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초강력 태풍 '하기비스', 한반도 영향은?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박기준 기자 = 제19호 태풍 ‘하기비스(HAGIBIS·필리핀 어로 ’빠름‘이라는 뜻)’가 6일 오전 미국 괌 동쪽 바다에서 발생했다. 기상청은 하기비스가 올해 서태평양에서 발생한 태풍 중 위력이 가장 강력할 예측하고 있다.

6일 기상청에 따르면 하기비스는 이날 오후 3시 괌 동쪽 105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36km의 속도로 서진 중이다. 현재는 강풍반경 200km, 중심 최대풍속이 초속 24m인 약한 소형급 태풍이지만 8일 이후에는 ‘매우 강한 중형’ 태풍으로 발달할 전망이라고 기상청은 전했다.

하기비스는 오키나와 해상으로 진입하는 10일 오후 강풍반경이 최대 450km, 중심 최대풍속은 초속 53m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중심기압은 920hPa까지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한반도에 영향을 끼칠 것인지에 대해서는 아직까지 미지수다. 기상청은 “하기비스는 이번 주 후반에 일본 오키나와까지 진출한 후 북동쪽으로 일본 규슈 쪽으로 이동할 가능성이 크다”면서도 “태풍이 우리나라와 멀리 떨어져 있고 주변 기압계의 변화에 따라 태풍의 진로가 달라질 수 있어 한반도 영향 여부를 말하기는 이르다”고 설명했다.

박기준 기자  kyjune.p@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기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