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이슈포커스
태풍이 할퀸 상처··· 포항시민 봉사자들 따뜻한 손길에 빠른 "회복 중"
이강덕 포항시장이 태풍피해 복구에 참여한 자생단체 회원들과 자원봉사자들에게 격려를 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 포항시협의회 등 자생단체와 자원봉사자들이 태풍 ‘미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의 복구작업에 힘을 보태고 있다.

지난 3일과 4일에는 자원봉사자 200여 명이 장성시장, 두호시장, 환여해림맨션, 칠포해수욕장 등 태풍피해현장을 찾아 피해복구 및 환경정비활동을 벌였다.

또한, 주말인 5일에도 포항시새마을회(회장 최현욱)과 바르게살기운동 포항시협의회(회장 주지홍) 회원 250여 명이 형산파크골프장에서 복구작업을 실시했다. 이들은 집중호우로 불어난 강물에 밀려와 둔치에 쌓인 각종 쓰레기와 갈대 찌꺼기 등을 옮기는데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복구현장에는 이강덕 포항시장이 직접 방문해 일일이 격려하며 “주말에도 불구하고 내 일처럼 적극적으로 도와주셔서 태풍이 휩쓸고 간 자리가 빠르게 제 모습을 찾고 있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