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경북교육청, "따뜻한 희망나눔" 결실 맺다난치병 학생돕기 성금 4억 7천3백만원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
경북교육청이 10일 도교육청 접견실에서 난치병 학생돕기 성금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하고 있다. <사진=경북교육청>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강은아 기자 =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10일 오후 도교육청 접견실에서 '2019년 난치병 학생돕기' 성금모금액인 4억 7천3백만원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 성금은 소아암 및 희귀난치성 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도내 난치병 학생들에게 의료비로 지원한다.

<표=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지난 5월부터 한 달간 난치병 학생돕기 성금모금을 실시해 관내 교육기관과 각급 학교 학생, 학부모, 교직원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4억 7천3백만원의 성금을 모금했다.

2001년 최초로 시작된 난치병 학생 의료비 지원사업은 현재까지 총 1275명의 학생들에게 103억 8800여만 원의 의료비를 지원, 118명의 학생이 완치돼 학업에 복귀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난치병 학생들의 의료비 지원을 학생, 학부모, 교직원들의 자발적인 성금으로 마련된 재원으로 하고 있는 것은 전국에서도 찾아보기 어렵다”며 “앞으로도 난치병 학생 의료비 지원사업을 더욱 내실 있게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은아 기자  roseekang@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