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커스 사회
영덕교육지원청, 태풍피해 학교 복구지원 나서
영덕교육지원청이 11일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금곡초등학교 피해복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사진=영덕교육지원청>

[경북=신세계보건복지통신] 권택석 기자 = 영덕교육지원청(교육장 강석일)은 11일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금곡초등학교(폐교됨) 피해복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 학교는 태풍 당시 많은 강수량으로 운동장이 침수됐으며 일부 교사동에 물이 차올라 큰 피해를 입었다. 

직원들이 건물 내부의 진흙이 묻어있는 도구들을 정리하고 운동장에 쌓인 흙더미와 부산물을 치우면서 학교는 원래의 모습을 되찾았다.

한편, 영덕교육지원청은 지난 3일(태풍 당일)에도 전 직원을 비상소집해 강구초, 강구중·고등학교 피해현장을 찾아가 피해 복구지원에 나선 바 있다.

민병열 행정지원과장은 “영덕 관내 학교의 피해가 심해서 영덕교육지원청 직원들이 솔선수범해 자발적으로 피해복구에 앞장서 수고를 아끼지 않았는데 앞으로도 교육재산을 보호하고 관리하는데 최선을 다하여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권택석 기자  kwtase@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택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